[천명솔성] 일간표리(日干表裏)
2019-09-14 22:05:07

日干表裏는, 同樣의 十星이 日干을 脇侍하여 月干과 時干 또는 月支와 時支에 마주 놓일 때, 자기들 외에 다른 十星이 더 呼出되게끔 작용하는 현상을 말한다. 이때 月干과 時干의 十星은 同一한 十星으로 日干을 左右에서 護衛해야 하고, 月支와 時支의 十星은 동일한 十星으로 日干을 양 옆 아래에서 侍候해줘야 한다.

日干表裏는 天干表裏와 地支表裏로 나눈다. 日干을 기준으로 하여 月干과 時干의 天干十星이 同一할 때, 그 月干과 時干은 자기네 十星을 剋하는 十星을 불러들인다. 天干은 그 사람의 外面을 나타내는데, 그렇게 主體인 日干의 旁邊에서 유난히 前面化하는 性質은 오히려 그 사람이 이를 억누르고 自制하는 方向으로 나아가게끔 만든다는 것이다. 이를 天干表裏라 한다.

반면에 月支와 時支의 十星이...
☞계속보기
No Comment
법학 공부 30년을 기념하려는 내 친구들에게 바치는 글
2019-09-03 17:59:51

친구들이 입학 30주년 문집을 만든다고 재촉을 해대서 얼떨결에 써보았습니다.

우리가 공부한 학문은 오래된 학문이었다. 오래된 뾰족지붕과 고딕식 탑, 그리고 아치형 행랑이 가득한 학교에서, 우리는 저 먼 옛날 로마제국 사립 법학원, 동로마제국 콘스탄티노플 국립 법률학교, 중세 이탈리아 볼로냐대학, 구한말 보성전문학교에서 가르치던 지식과 별반 다르지 않은 지식을 배웠다. 우리가 공부한 책은 대부분 양장(洋裝)으로 덮여 있었고, 한자와 독일어와 라틴어가 가득했다.

우리는 청소년기의 짧은 수련을 성공적으로 마치고 순식간에 엘리트의 자격을 얻은 듯한 흥분상태로 대학에 들어섰다. 다른 친구들은 정치판이나 연예계의 비밀 얘기, 당구장과 디스코텍의 클랩 소리와 신디사이저 소리, 그...
No Comment
예약에 관한 정리
2019-08-28 18:33:56

지난 2년간 '예약'에 관해 틈틈이, 그리고 꾸준히 연구를 해왔다. 여전히 미진하긴 하지만, 이제는 '예약' 연구를 슬슬 마무리할 시점이 되었다.

지금까지 정리한 결과는 다음과 같다:

① 예약은 우리나라에서 계약체결희망자가 본계약체결 전에 잠시 머무는 중간단계를 위한 제도 정도로 인식되고 있다. 일방예약이든 쌍무예약이든 예약자가 예약을 위반한 때 기본적으로 신뢰이익 배상책임만을 인정해야 한다는 논의가 나오는 것도 그 때문이다. 그러나 독일과 프랑스의 오랜 연구결과를 보면, 예약은 본계약내용의 중요부분에 관한 교섭과 합의가 이미 완료된 것을 전제로 하는, 상당히 강한 구속임을 알 수 있다. 따라서 예약은 본계약체결 전의 중간단계가 아니라 거의 본계약체결에 버금가는 단계...
No Comment
prev | 1 2 3 4 5 6 7 8 9 ... 219 | next